백련사(강진) 홈페이지 바로가기

주변관광지
템플스테이 > 주변관광지
차와 동백이 아름다운 만덕산 백련사

 

<전남 강진군>약산과 생일도

 

 

 

사람의 손이 타지 않은 곳

알려지지 않은 볼거리들이 많구나

 

약산도는 현재 고금대교, 약산대교가 놓여져 육지가 되었지만 아직까지 옛 섬의 향취가 묻어나는 아름다움 섬입니다. 생일도는 일반일들에게 그리 알려져 있지 않습니다. 그래서인지 때묻지 않은 남도 섬사람들의 숨박함이 살아있는, 그리고 임철우 작가의 소설 그 섬에 가고 싶다의 배경이 된 섬이기도 합니다. 약산을 가는 길은 강진에서 아름다운 길로 지정해 놓은 청자촌 가는 칠량, 대구, 미량으로 가는 해안도로를 타고 그금 태교와 약산대교를 건너야 합니다.


상단가기